청양고추 젓갈 삭힘 반찬

무섭게 좋아하는 분들에게!

 

아랫지방 분들이라면 이 반찬을 본 순간

젓가락이 정신없이 오갈지 모릅니다.

 

저 역시 친정어머니 손맛을 느껴봤기에

50 이 넘은 지금 내 손으로 담가 먹는지 모르죠.

 

시중에는 청양고추 젓갈 삭힘이 없어요.

왜? 젓갈 소비가 그만큼 많이 되는 먹거리 거든요.

 

집에서 만든 반찬 청양고추 젓갈삭힘 입니다.

 

   청양고추에서 나온 매콤한 맛이

젓국물에 배여 맛이 기가 막힙니다.

 

고소하고 짭쪼롬하면서 매콤하기 까지!!

 

 

진한 생젓갈 이다 보니

깊은 맛이 배여 더 맛있는 청양고추 젓갈 삭힘.

 

 

야무지고 단단한 청양고추로 담갔어요.

 

청양고추를 씻어 물기를 쏙 뺍니다.

 


 

 

식품 위생용기에 담아

생젓갈과 액젓을 섞어 부어줍니다.

 

 

 

윗 부분은 젓갈 건더기로 덮어주었습니다.

그래야 골마지가 안끼죠.

 

절임류나 삭힘류는 재료가 충분하게

국물에 잠겨야 하고 떠 있는 재료가 없어야 합니다.

 

 

 

이렇게 덮어 준뒤에도 돌로 꾹 눌러

잠기도록 해야 하죠.

 

4월초에 담가 5월 말에 오픈하네요.

거의 60일 숙성시켰어요.

 

겨울엔 4개월 정도 숙성시키는데

초여름이라 2 개 월이면 충분하네요.

 

 

 

 

 

 

오목한 볼에 고춧가루.대파송송.통깨

다진마늘을 넣고 젓국물을 섞어줍니다.

 

멸치생젓갈 무침간장 이라고 해야 할까?

 

양배추쌈.상추쌈.호박잎쌈.미역쌈.다시마쌈

배추쌈, 마른김에 찍어 먹기까지

다양하게 즐길 수 있죠.

 

 

 

 


밥도둑이 따로 없는 청양고추 생젓갈 삭힘.

 

 

마마님청국장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http://kongsarang.co.kr/main/index.php?page=item_detail&side=no&item_no=54

마마님청국장 홈페이지.

 

 

 

 

 

저작자 표시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마마님청국장 | 윤광미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지영동 98-3 번지 | 사업자 등록번호 : 128-12-82230 | TEL : 010-3944-5344 | Mail : ykm6958@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34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오이지 잘 익었어요.

 

오이지의 계절입니다.

 

소금물 끓여 붓는게 큰 일이지만

3번 정도 끓여 오이지를 완성했어요.

골마지 끼는 것은 어쩔수 없어요.

골마지 없애러면 또 소금물 끓여

한소큼 식힌뒤 부어주면 되요.

 

 

 

노릇노릇 쫄깃 쫄깃한 오이지

 

동그라이 썰어 생수에 타서

시원하게 먹는 오이지냉국

오이지 무침에, 오이지 김밥도 좋아요.

 

 

오이지도 싱싱한 오이로 담가야

맛있습니다. 그래야 쫄깃하고 아삭합니다.

 

 

한 번 담글때

20접을 담가요.

하루종일 소금물 끓이는게 일.

 

땀으로 범벅되는 날이기도 합니다.

 

 

 

 

 

 


 

 

- 마마님청국장 -

http://kongsarang.co.kr/main/index.php

경빈마마의 청국장,된장,제철김치 구입 홈페이지  

 

오이지 무침에 오이지까지 다 주문할수 있어요.

 

 


  

     

 

 

 

저작자 표시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마마님청국장 | 윤광미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지영동 98-3 번지 | 사업자 등록번호 : 128-12-82230 | TEL : 010-3944-5344 | Mail : ykm6958@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34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경빈마마 입니다.

 

'박하지' 또는 '돌게'라고도 하죠?

 

박하지는 돌처럼 약간 거무튀튀한 색상을 띠며 꽃게보다 크기가 작은게 특징입니다.


냉동보관시는 하나씩 랲으로 감아 보관을 하기도 하지만
살아있는 돌게라면 냉동실에 얼려두었다

매운탕이나 라면, 각종 찌개에 넣어 먹어도 맛있지만

뭐니 뭐니해도 간장게장을 담가먹는게 가장 맛있습니다.

 

인천소래시장을 다녀오면서 20,000원어치 사온 돌게로 게장을 담가봤습니다.

우리집은 빨간 양념게장보다 간장게장을 즐겨먹습니다.

 

 

 

 

마늘쫑과 양파를 먹기 하루전이나 간장을 다 끓여 놓고

나중에 넣어주고 그냥 먹어도 맛있습니다.

 

 

 

 

시커멓게 보여 비쥬얼은 영 ^^

 

 

 

 

그래도 다리 하나씩 들고 남은 살과 양념을 빨아먹는 재미도 쏠쏠합니다.

 

 

 

한 여름 밥 비벼 먹어도 맛있는 박하지 or 돌게장 입니다.

 

 

 

 

살아있는 돌게를 사왔을때 바로 냉동실에 얼려두었습니다.

하루 얼리고 나서 칫솔로 구석 구석 닦아주었죠.

 

 

 등껍질이 시커머튀튀하죠? 딱딱하기는 오지게도 딱딱해요^^

 

 

숫 돌게 네요.

 

 

 

암 돌게 입니다.

 

칫솔로 구석 구석 닦아주었습니다.

 

소주 반병으로  휘리리릭 헹궈준뒤

 

 

 

간장과 액젓 남은 소주로 돌게가 살짝 잠기도록 부어주었습니다.

 

이 상태에서 하룻밤 재운뒤 간장을 다시 냄비에 붓고

마늘과 건고추 매실청 생강과 설탕조금 넣고 끓였어요.

간이 너무 짜다 싶으면 소주나 청주를 더 붓고 간을 맞춰주면 됩니다.

 

간장 끓이고 난뒤 건더기는 건져내고 간장물을 완전히 식힌 뒤

돌게에 부어주고 2~3일 정도 더 두었습니다.

 

물론 냉장보관했습니다.

다시 3일 째 되는날 간장을 붓고 다시한 번 끓이는데

단맛과 짠맛을 이때 완전히 잡아줍니다.

 

 

 

간장이 식는동안 양파와 마늘쫑을 잘라 줍니다.

 

 

 

생으로 넣어두었다가 하룻밤만 재웠다 먹을겁니다.

 

 

 

집어먹기 좋도록 알맞게 썰어주었습니다.

 

 

 

 

김치통에 모두 집어 넣고

 

 

 

마지막으로 끓여 식힌 간장물을 부어주었습니다.

 

 

 

 

 

 

하룻밤만 지나면 간장물이 배여 맛있어요.

 

사실 바로 먹어도 됩니다.

 

 

 

돌게가 위로 올라오고

양파와 마늘쫑이 바닥으로 내려가도록 뒤집어 주었어요.

 

 

 

따독 따독 따독 눌러지지 않더라도 눌러두었습니다.

 

 

 

 

어때요? 맛있겠죠?

 

 

여름 밑반찬 중 또 하나의 밥도둑 박하지 간장게장 (돌게장) 입니다.

 

 

 

 

 

 

  -마마님청국장 클릭! -

http://kongsarang.co.kr/main/index.php

경빈마마의 청국장,된장,제철김치 구입 홈페이지 

 

 

 

경빈엄마 글에추천 한 방 꾹! ^^


  
     
 
상호명 : 마마님청국장 | 대표 : 윤광미 주소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지영동 98-3번지 | 전화번호 : 010-3944-5344 | 전자우편주소 : ykm6958@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 : 128-12-82230 |사업자정보확인▶|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34 호
 
 

 

 

 
경빈엄마 글에 추천 한 방 꾹!
      눌러주시면 복 받으실겁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마마님청국장 | 윤광미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지영동 98-3 번지 | 사업자 등록번호 : 128-12-82230 | TEL : 010-3944-5344 | Mail : ykm6958@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34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