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채로 먹는 봄

냉이 요리 어때요? 

 

 

 집안에 환자가 있다면 이런 김밥 어때요?

현미 잡곡에 냉이를 간장에 무쳐 넣었어요.

시간 맞춰 먹어야 하는 환자들에게 좋은 한끼 식사.

특히 당뇨 환자에게도 좋은 잡곡 냉이 김밥

 

 

냉이 된장국

 

 대한 민국 국민이라면

봄에 냉이된장 국 한 그릇 안 먹었다면 간첩.

 

냉이 된장국은 다시물에 된장을 엷게 풀어야 하는게 특징.

그래야 냉이 향을 통채로 느낄 수 있어요.

 

 

 

 냉이는 홍성 농가에서 구매했어요.

홍성 냉이는 전국에서 70% 이상 생산된다고 하죠.

3 월에 가장 연하고 부드럽고 맛있다는 소문 때문에

주문량이 많았다고 하죠.

 

 

 

 잡곡 밥에 냉이 무침 넓게 펴 올려 돌돌 말아요.

 

 

 

 도시락에 싸서 깨소금 솔솔 뿌려주면 좋아요.

한끼 식사 충분한 냉이 김밥.

 

 

 

 

 냉이 나물입니다.

 

냉이는 살짝 데쳐 간장과 들기름에만 무쳤어요.

깨소금만 솔솔 뿌려주면 맛있는 냉이나물 입니다. 

 

 

 

좋은 냉이는 뿌리가 가늘고 잎이 녹색이어야 합니다.

뿌리가 너무 두꺼우면 질기고 잎이 없어요.

 

 

 

 먹다 남은 상추와 쌈채소에 냉이 양념 곁들여 보세요.

 

 

 

 간장 2 T,고춧가루1T, 깨소금 1T,들기름 1T

냉이 150g 정도 송송 썰어 넣어주면 되요.

 

 

 냉이는 살랑 살랑 여러번 씻어 흙을 털어내고

송송 썰어줍니다.

 

 

 

송송 썬 냉이를 넣고 살살 버무려 줍니다.

 

 

 홍고추 반 개 송송 썰어 색감을 넣어주면 좋아요.

 

 

 

 상추나 쌈채소에 냉이 양념장 조금씩 올려주세요.

 

 

 

 

어때요? 먹음직 스럽고 보기에도 좋지요?

 

 

 빻은 깨소금 살살 뿌려주면 좋아요.

 

 

 흔한 상추도 고급진 반찬으로 탄생했어요.

 

 

다음은 냉이밥입니다.

냉이 향이 솔솔 ~~ 양념장도 냉이 양념으로 합니다.

 

 

 

 냉이 밥 2 인분 재료.

쌀 한 컵 반,다시물 2컵 정도, 냉이 150g 정도,들기름 조금

- 쌀은 씻어 30분 정도 불려요.

-냉이는 여러번 씻어 흙을 제거합니다.

-다시물 2컵 정도 준비합니다.

- 뚝배기에 들기름 1T 둘러 줍니다.

-불린쌀을 넣고 다시물을 넣어줍니다.

-센불에서 끓기 시각해 중불 -약불로 줄여 뜸 들이기전

냉이를 올립니다.

-약불에서 뭉근하게 뜸 들인후 냉이 양념장 곁들여 냅니다.

 

 

 

뿌리가 굵은 냉이는 반 갈라주고

먹기 좋게 잘라주면 됩니다.

 

 

 

들기름 1T 를 뚝배기에 둘러줍니다.

불린쌀을 넣고 다시물 넣어요.

 

 

 뚝배기 밥이 뜸 들여질 무렵

냉이를 넣어주고 다시 뜸을 들입니다.

 

 

 

 냉이는 송송 썰어 간장과 고춧가루,들기름, 깨소금 넣고

버무려 냅니다.

 

 

 

냉이국과 냉이 양념에 냉이밥.

 

어때요? 봄을 통채로 먹는거 맞죠?

;

;

http://kongsarang.co.kr/main/index.php

전통발효식품 마마님청국장

 

 

 

 

;

;

;

;

;

;

;

;

;

 

 

 

 

 

 

 

 

 

마마님청국장 오늘 담그는 김치입니다.

 

http://kongsarang.co.kr/main/index.php

 

 

 

 

 

 

 

 

 

 

 

저작자 표시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마마님청국장 | 윤광미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지영동 98-3 번지 | 사업자 등록번호 : 128-12-82230 | TEL : 010-3944-5344 | Mail : ykm6958@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34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3,4월이 제철인 풋마늘.

 

풋마늘 장아찌 담그고 나온 풋마늘 뿌리

 버리지 말고 말려보세요.

 

풋마늘 뿌리 씻어 말리는 중입니다.

 

뿌리는 육수낼때 사용하면 마늘을 넣지 않아도

될만큼 향이 남아 있습니다.

 

 

3월에 나오는 풋마늘은 연하고 부드럽습니다.

또한 마늘이 가지고 있는 성분을 그대로 가지고 있어

몸에도 좋다고 합니다.

 

 

 

장마때 먹을 밑반찬 만들거나

제철에 나오는 나물이나 채소로

장아찌 만들어 겨울까지 두고 먹을 수 있습니다.

 

 

이번에 구입한 남해 풋마늘.

산지에서 바로 공수해 담그니

버릴게 하나 없이 손질하기 좋습니다.

 

 

 

 

 

 

 

풋마늘은 다듬는 것 보다

세척 하는게 일입니다.

 

잎사귀 사이를 벌려 숨어있는 흙을

씻어야 하는데 흐르는 물이나 많은 양의

물을 흐르게 하여 씻어줘야 합니다.

 

 

 

 

3월에 나오는 풋마늘이 제일 좋은 이유는

대가 두꺼워도 심이 없고 부드럽기 때문입니다.

 

4월로 넘어가면 심이 생기고 잎사위도 뻣뻣해 집니다.

 

 

 

 

 

풋마늘 대가 휘어질 정도로 부드러운 3월 풋마늘.

 

오래 하다 보니 식재료 보는 법도

요령이 생기고 시간을 앞당기게 되더라구요.

 

 

 

 

 

풋마늘 다듬고 나온 뿌리.

심란 그 자체.

 

 

 

 

 

징글 징글 흙도 많이 나와요.

 

씻으면서도 '이걸 계속 씻어야 하나 말아야 하나?.'

고민이 될 정도로 흙이 많습니다.

 

 

'뿌리 자체를 먹는게 아니고 육수를 낼 것이니

혹시라도 흙이 나온다면 윗물만 사용하면 되니

최대한 씻어낼 만큼 씻어내자.'

 

스스로 위로하며 씻었어요^^

 

 

 

 

말꼬롬하게 씻어내니

이쁘기도 합니다.^^

 

 

 

 

 

 

장독 한 켠에 자리 깔고 널어 말리는 중.

 

아침과 저녁으로 날이 추워 살짝 얼기도 하기에

들여놨다 다시 널기도 합니다.

 

 

 

 

풋마늘에 부어줄 간장 육수 만드는데요?

 

1차로 다시물을 끓여주었습니다.

 

간장만으로 할 경우 색깔도 너무 진하여

풋마늘의 색을 다 죽일 수 있어

연한 간장물을 만들기 위함입니다.

 

 

 

 

 

육수를 팔팔 끓인 뒤 간장과 설탕 소금을 넣고

한 소큼 끓인 뒤 가스불 끄고 식초를 넣습니다.

 

 

바로 붓지 않고

미지근 할때 부어야 풋마늘 색감이 살아있어요.

 

 

 

 

 

풋마늘은 씻어 절단을 한 뒤에도 2~3번 더 씻어 주어야 합니다.

숨어있는 흙을 씻어내야 하니까요.

 

 

 

 

 

물기를 뺀 뒤 식품 전용 통에 담고

간장물을 부어주면 됩니다.

 

 

풋마늘에서 빠져나온 수분으로 인해

간장물이 싱거워 지므로 1 주일 후에

 간장물만 끓여 식혀 부어주는데

이때 부족한 간을 맞춰야 합니다.

(소금이나 식초 설탕등.)

 

 

 

 

남해에서 보내온 풋마늘 밭 사진입니다.

 

 

 

 

3월에 먹을 풋마늘만 따로 심어 수확을 한다고 하죠.

 

 

 

 

 

아침 이슬 머금은 장면 찍는다고

바쁘게 나가셨다 하여 웃었습니다.

 

 

 

 

 

 

 

 

 일은 많지만 풋마늘 뿌리 버리지 말고

씻어 말려두시면 요긴하게 쓸겁니다.

 

 

 

 

 

 

 

가을에만 갈무리하고 저장할 음식이 있는게 아니라

손만 부지런하면

이른 봄부터 늦가을까지 있는것 같습니다.

 

 

3월은 풋마늘 장아찌 담글때.

이맘때 담가야 연하고 부드럽습니다.

 

서두르세요.

 

 

 

 

 

 

 

 

 

http://kongsarang.co.kr/main/index.php

전통발효식품 마마님청국장

 

 

 

 

 

 

 

 

 

 

 

 

 

저작자 표시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마마님청국장 | 윤광미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지영동 98-3 번지 | 사업자 등록번호 : 128-12-82230 | TEL : 010-3944-5344 | Mail : ykm6958@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34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2015년 11월 초 서산에서 수확한 싱싱한 생강으로 만든 생강가루

 

 

수작업을 통해 일일이 손으로 때어내 씻은 뒤 절단하여 말린뒤

입자가 곱도록 빻은겁니다.

 

생으로 구입한 생강은 쓰다 보면 꼭 남게되죠.

잘못 보관하면 버리거나 물러서 버리게 되는데

분말은 다 먹을때까지 편리하게 보관할 수 있어 좋아요.

 

생강가루는 차로 마시기도 하지만

육류나 생선요리에도 사용할 수 있어 편리하죠.

 

 

생강가루 선물용 포장 모습입니다.

 

 

포장이 완성된 모습입니다.

 

 

 투명용기에  앙증맞게 손잡이까지 있어요.

 

 

 

생강 분말을 담고 병 입구에 실링지 부착한 뒤

뚜껑을 닫습니다. 유리병과 뚜껑에 스티커를 붙이고

병과 뚜껑사이 비닐팩을 열을 이용해 고정을 해줍니다.

 

 

 

생강가루 40g 1 병 - 14,000원

 

 

한 분이 10개 주문하시는 분도 있고

3개 에서 4개 정도 주문해서 주변 지인들에게 선물하시는 분도 있답니다.

 

 

일일이 끈으로 묶어주어 선물 받는 기분이 들수 있도록 했습니다.

 

 

생강의 효능:

생강차는 기운을 높여주고

몸을 따뜻하게 해주어 혈액순환이 잘 되도록 도움을 주는 식품입니다.

 

 

 

 

생강가루 구입: 선물용은  http://kongsarang.co.kr/main/index.php?page=item_detail&side=no&item_no=121

일반용 생강가루는     http://kongsarang.co.kr/main/index.php?page=item_detail&side=no&item_no=18

 

생강가루는 같으나 선물용은 병이 다르고 포장을 더 많이 있으니 참고 하여 구매하시기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마마님청국장 | 윤광미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지영동 98-3 번지 | 사업자 등록번호 : 128-12-82230 | TEL : 010-3944-5344 | Mail : ykm6958@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34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